며칠 전 올블에 들렀다가 도발적인 타이틀의 게시물을 접했다 "개발자 좀 살려주세요 제발<!> - 브라우저 업그레이드가 한 사람을 살립니다" 라는 브라우저 업그레이드를 청하는 캠페인 구호였다 http://resistan.com/savethedeveloper/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공감 한방 쌔리고 넘어갔는데 오늘 보니 이게 여기저기서 역풍을 맞고 있어보인다 반대의 요지는 이 캠페인이 순전히 개발자 입장만을 고려한 것으로 소비자가 개발자를 위해 존재하는 것도 아니고 무엇보다 개발자의 이같은 편의주의가 웹의 체질을 이 모양(IE에의 편향/종속 현상)으로 만들어왔다는 것이다 다른 한편으로는 이 캠페인이 실은 MS에서 기획한 불순한 것이었다는 얘기까지 나오고 있다

확실히 맞는 지적이다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 이들도 이같은 지적에 대해서는 기꺼이 공감하고 동의하는 모습이다 실제로 캠페인 단계에서도 이같은 지적에 대해서는 충분할 정도로 예견하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캠페인에 주렁주렁 달려 있는 여러 브라우저 그림들이나 주저리주저리 읊고 있는 브라우저 업그레이드의 필요성에 대한 구구절절한 변들이 그것을 잘 말해주고 있다

그렇다면 뭐가 문제일까 문제는 없다 어느 쪽이든 캠페인이 내건 기본적인 문제점(IE6 지체현상)에는 의견의 일치를 보이고 있다 이제 할 사람 하면 되고 아니할 사람 아니 하면 된다 그리고 이 캠페인을 계기로 IE 외의 다른 브라우저에 대한 인식의 폭이 넓어지고 그 결과 웹의 체질까지 개선된다면 그보다 더 좋은 일도 없다 하겠다 그런 점에서 캠페인을 시도한 사람이나 캠페인에 불만족을 토로하는 사람이나 이미 대단한 일을 한 셈이고

그러나 이렇게 결론을 내려놓고 봐도 뭔지 모르게 찜찜한 구석이 남는다 왜 이렇게 찝찝한 것일까 찬성과 반대 혹은 공감과 반론의 토론에 모아졌던 눈길을 살짝만 옆으로 돌려보면 그 답은 이내 나온다 이 캠페인이 과연 얼마나 많은 사용자들로 하여금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게 하고 IE 외 브라우저에 대한 인식의 폭을 넓힐 수 있게 되었을까를 생각해볼 때 갖게 되는 바로 그 찝찝함이다

사실 이 캠페인은 지금 블로고스피어에서 공감을 표하거나 반대 의견을 피력하는 이들에게 그리 큰 의미를 갖지 않는다(고 봐도 좋다) 왜냐면 그들은 이미 충분할 정도로 문제되는 지점을 익히 알고 있기 때문이고 그래서 이미 IE의 최신 버전을 쓰고 있거나 아니면 다른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있는 이들이기 십상이어서다

내가 이 캠페인에 기꺼이 한 표를 던진 것은 이 지점이었다

우선 나는 개발자가 아니다 내가 날마다 접하는 이들은 실 사용자들이다 그런데 거의 하루에 한번씩은 꼭 물어야 하는 말이 있다 "브라우저는 어떤 걸 사용하나요" "버전은 어떻게 되나요"다(사실 이 마저도 의사가 통하지 않는 경우가 다반사다 브라우저가 뭔지 모르는 사람도 수두룩하니까 -_-) 그런 다음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 하세요(이렇게 저렇게 어쩌구 저쩌구~ 하면서 손짓 발짓 다 해야 하는 경우 많다 쿨럭~) 하는 단계로 넘어간다 그런데 이게 여간 지겨운 일이 아니다

결국 나는 이 캠페인을 통해 그런 내 수고로움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램으로 한 표를 던졌던 셈이다 헌데 엉뚱하게도 논의가 왼통 구름 속에서 노닐고 있으니 그게 영 찝찝했던 것이고

내가 보기에('나'라는 말이 자꾸 강조되어 사용되는데 이는 지금 하고 있는 얘기가 순전히 내 경우에 한정한 것으로 이를 일반화하고자 하는 의도가 없음을 전하기 위한 것이다) 이 캠페인의 대상이 되는 이들은 블로거가 아니다 일반 사용자들이다 다시말해 MS와 IE의 문제가 무엇인지 인터넷을 이용하기 위한 브라우저가 무엇인지 나아가 그 브라우저가 익스플로러네 파이어폭스네 크롬이네 사파리네 오페라네 하는 여러가지가 있다는 등의 정보를 알지 못하는 혹은 그걸 알고싶지도 않은 일반 사용자들이어야 한다(는 게 내 생각이다)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는 정도의 이들(그림을 가공해 올리고 글을 펌질하거나 편집하여 포스팅을 하는 이들)이라면 상당 부분 위의 사항들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 정도는 가지고 있는 이들이다 이같은 캠페인 자체가 큰 의미가 없을 수밖에 없다(고 보는 이유다)  

하지만 인터넷을 이용하는 이들 상당수는 아직도 여전히 컴터를 사면 으레 깔려서 나오는 익스플로러6를 사용하는 이들이고 이들에게 익스플로러는 단순한 웹브라우저가 아니다. 그냥 인터넷 그 자체다(말이 좀 이상하지만 걍 넘어가기로 하자 이들과 얘기하다 보면 실제로 이렇게 말고는 달리 말할 수 없는 경우 많다 -_-) 때문에 이같은 캠페인이 아니라면 이들로부터 IE7으로의 업그레이드는 고사하고 IE6의 적절한 업데이트조차를 기대하는 것도 난망한 일이다

여기에는 구조적인(?) 문제로 업그레이드를 하지 않는 사용자도 있다 사용자들과 부대끼다보면 브라우저 정도는 충분히 업그레이드하고 남을 법한 이들 가운데도 업그레이드 한번 하지 않은 IE6를 사용하고 있는 경우를 다반사로 만난다 이유는 아주 단순하다 사용하는 컴터가 회사 것이어서다 이들의 경우 집에서 사용하는 PC는 최신 버전을 유지하지만 회사용 컴터는 굳이 번거롭게 업그레이드하려 하지 않는다(전문적인 작업을 하는 이들 얘기 하는 게 아니다) 이들로서는 디폴트 상태로 쓰는 게 최선인 때문이다(왜냐고는 묻지 마시라)

암튼 이같은 이유로 나는 이 캠페인이 널리 멀리 퍼지기를 바라 마지않는다 그리고 캠페인을 접한 이들 모두가 이 캠페인에 기꺼이 동참해주었으면 하고 기대해본다 개발자의 편의가 어쩌느니 MS의 독과점이 어떻느니 하는 구름 속 얘기를 떠나 당장의 내 편의를 위해서 그러하다 퍽~!


<덧붙이는글>
이쯤 되면 아니 도대체 얼마나 후진 웹프로그램을 하고 있길래 이런 얘기냐고 지청구 주는 이들이 없지 않을 성싶다 맞다 정당한 지적이다 다만 한가지 나도 모든 웹브라우저의 모든 버전에 통하는 웹사이트를 만들고싶다 그런데 현실적으로 세종대왕 몇 장에 그 모든 것을 맞춰주기란 불가능하다 유감스럽게도 우리는 *****가 아니고 나는 ***이 아니어서다 하지만 언젠가는... 치토스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Trackback URL : http://blog.mintong.org/trackback/393

Trackback RSS : http://blog.mintong.org/rss/trackback/393

Trackback ATOM : http://blog.mintong.org/atom/trackback/393

  1. 개발자 좀 살려주세요

    Tracked from 우공이산 2008/12/09 08:55 Löschung

    개발자를 베는 건 칼날만이 아닙니다. 당신의 게으름과 무심함이 개발자를 죽일 수 있습니다. 쎈스쟁이~! OTL (출처 : http://resistan.com/savethedeveloper/) ...

  2. [추가] IE6 업그레이드 캠페인?

    Tracked from 5월의 작은 선인장 2008/12/09 14:22 Löschung

    섹시고니닷컴에서 ie6를 사용하는 사용자들이 많아서 웹개발자들이 고생한다며 이를 구글 크롬, 모질라 불여우, MS ie7, 오페라, 사파리 등의 최신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하자는 캠페인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됐습니다. 웹브라우저의 최강자 ie6 ie6가 표준도 안 따르고, 보안에 취약하기도 하고 버그도 산재하는 등 사용자와 개발자에게 안 좋은 것은 분명합니다. 그러나.... 사람들이 ie6을 많이 사용하는 것은 그동안 개발자들의 편의주의 등이 누적되어온..


당신의 의견을 작성해 주세요.

  1. Comment RSS : http://blog.mintong.org/rss/comment/393
  2. Comment ATOM : http://blog.mintong.org/atom/comment/393
  3. A2 2008/12/09 08:27  편집/삭제  댓글 작성  댓글 주소

    브라우저 업그래이드는 자신의 컴퓨터 보안을 위한 일이기도 하지요. ^^

    • 하민혁 2008/12/09 13:19  편집/삭제  댓글 주소

      그렇지요 거기까지 생각하지 않는 혹은 생각할 수 없는 사용자가 없지 않다는 게 문제고 그래서 이 캠페인이 좀 널리 퍼졌으면 하고 바라는 거지요 ^^

  4. 웹초보 2008/12/09 09:01  편집/삭제  댓글 작성  댓글 주소

    뜬금없는 질문입니다만 마침표는 일부러 안찍으시는건지 궁금합니다.. -_-;
    그나저나 좋은글 잘읽고 갑니다.. ^^

    • 하민혁 2008/12/09 13:33  편집/삭제  댓글 주소

      허거~ 정확히는 일부러 안 찍는 게 맞는데요 거기엔 귀차니즘도 한몫을 하고 있어요 한번 안 찍어 시작해 버릇을 하니까 어느 순간 그거 찍는 것조차가 귀찮아져버리더라구요

      암튼 원래는 아주 사적인 개인 블로그에서 귀차니즘에다 글쓰기 연습 겸하여(글을 오래 아니 써 버릇하니까 글이 안 되길래 마침표 띄어쓰기 모두 무시하고 글쓰기를 하면 좀 나아질까싶어) 시작했던 건데 이게 버릇이 되어버렸네요 민폐를 끼쳐 미안합니다 곧 바로잡아지겠지요 고맙습니다

  5. 아사달 2008/12/09 09:20  편집/삭제  댓글 작성  댓글 주소

    엉뚱한 글을 트랙백으로 쐈군요. 죄송합니다. 삭제 바랍니다. ㅠ.ㅜ
    글 잘 읽었습니다.

    • 하민혁 2008/12/09 13:35  편집/삭제  댓글 주소

      정상적으로 온( 거라고 여겨지는) 글은 휴지통에 있고 다른 게 트랙백으로 걸렸네요 그래서 휴지통에 있는 건 복원하고 걸려 있는 트랙백 글은 삭제했습니다 부러 삭제했던 거라면 말씀해주세요 감사합니다

  6. 올블 2008/12/09 11:35  편집/삭제  댓글 작성  댓글 주소

    이분이 다시 돌아오셨다.
    다시 올블로그에 피바람이 불어올지도...

  7. kabbala 2008/12/09 19:03  편집/삭제  댓글 작성  댓글 주소

    윈도우 프로그래밍도 표준화가 안 되어서 짜증납니다. Vista로 빨리 표준화되었으면 좋겠습니다. Vista 업드레이드 캠페인도 함께 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 하민혁 2008/12/09 20:23  편집/삭제  댓글 주소

      에이~ 그건 아니지요 저 캠페인이 모든 프로그램은 표준화를 통해 통일되어야 한다거나 뭐 그런 주장을 하고 있는 건 아니잖아요 단지 업그레이드만이라도 좀 제대로 해주자 그런 건데 그걸 이렇듯 넘 비약해 받아들이고 빈정거리시면 곤란하지요 아니 그렇습니까

  8. 너바나나 2008/12/10 11:36  편집/삭제  댓글 작성  댓글 주소

    한 가지 아쉬운 것은 ie6 밖에 모르거나 또는 다른 브라우저가 있다는 것을 아는 정도인 사람들을 대상으로 하는 캠페임에도 너무 불친절하다는 것이구만요.

    {향상된 보안
    다양한 부가기능
    탭 브라우징
    마이크로소프트 제품 아님}

    단순히 이런 문구를 보고 다른 브라우저로 바꾸기가 쉽지 않을 듯싶구만요. 얼마나 편한 것인지 설명하는 정도에 링크는 있어야하는 것 아닌가라는 생각이구만요. 더불어 예전에 초보들도 불여시를 쓰기 편하게 하자고 필수 확장기능을 넣어 배포하자 했던 것도 지지부진 하더만요. 이론과 더불어서 철저하게 초보들에게 눈높이를 맞춰 쉽게 실천할 수 있게 해줬으면 좋겠구만요.

    • 하민혁 2008/12/12 03:53  편집/삭제  댓글 주소

      사실 제 주변에는 그런 분들이 대부분입니다 ie6 밖에 모르거나 또는 다른 브라우저가 있다는 것을 아는 정도인 사람들이요 제 글도 이 캠페인이 그런 분들에게 좀 많이 읽혔으면 좋겠다는 얘기를 하고 있지요 횡발수발하느라 별로 성공적이진 못했지만요

      개발자들이 원래 그런 면이 좀 부족하잖아요 눈높이 맞춰서 글을 쓴다는 게 그게 어디 웬만큼 쉬운 일이어야 말이지요 오죽하면 지식인의 정의가 전문 분야의 일을 비전문가가 알아들을 수 있는 말로 쉽게 전달할 수 있는 사람이겠어요 그럼 점에서 보면 이런 건 사실 홍보나 마케팅 쪽에서 잘 나가는 사람들이 해야 할 일이라고 할 수 있습지요(어투 흉내 내는 중임) 근데 이 분들께서는 또 이게 당장 돈 되는 일이 아니거나 거리가 먼 일이니까 잘 안 하지요

      에니웨이, 지적에는 일백프로 공감하구요 결론은 어찌 하오리까 되겠습니다

    • 너바나나 2008/12/14 00:36  편집/삭제  댓글 주소

      뭐, 지가 입으로만 나불거리고 있어서리 넘 쉽게 얘기하고 있구만요. 이 양반들이 마케팅까지 하면서 돈 쓰고 그러기엔 사실 그렇구만요. 그렇게까지 하라고 하는 것은 넘하는 것 같구요. 말씀하신대로 돈되는 일도 아니기에..
      그냥 각 브라우저에 대해 자세히 설명된 글과 알기 쉽게 설명된 설치법을 링크만 해줬으면 하구만요.

    • 하민혁 2008/12/14 02:10  편집/삭제  댓글 주소

      그렇군요 근데 캠페인 하는 저 친구들도 사실 그거 하고 있는 거거든요 "그냥 각 브라우저에 대해 자세히 설명된 글과 알기 쉽게 설명된 설치법을 링크만 해줬으면" 하는 거 말입니다 예컨대 다음과 같이 열심히 설명하고 있습니다

      익스픞로러7 - 향상된 보안 향상된 인터페이스 탭 브라우징 팝업 차단 기능
      파이어폭스 - 향상된 보안 다양한 부가기능 탭 브라우징 마이크로소프트 제품 아님
      사파리 - 향상된 보안 진보한 자바스크립트 기능 탭 브라우징 애플 제품이고... 음?

      기타등등
      다만 문제가 있다면 저기까지가 자세히 설명하느라 한 것이라는 것 종도랄까요 암튼 그래도 뭐 아주 열심히 설명하느라 애쓴 흔적이 저한테는 보입니다

      특히 사파리 설명하는 대목 함 보세요 "애플 제품이고.. 음?" 에 이르면 얼마나 많은 고민을 했는지가 막 절절하게 가슴에 와닿지 않나요 ^^

  9. ahyunc12 2009/01/01 12:43  편집/삭제  댓글 작성  댓글 주소

    음.. 도무지 무슨 소리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좋은 정보가 많은 블로그같아서 블로그 링크 가져갑니다 ~^^ 블로그 윗단에 보니까 실명제를 반대하시는데 이유가 뭐죠.?? 전 개인적으로 찬성입니다.

    • 하민혁 2009/01/01 16:00  편집/삭제  댓글 주소

      실명제 반대하는 이유요? 실명제를 해야겠다는 이유를 모르겠어서입니다

    • ahyunc12 2009/01/01 21:47  편집/삭제  댓글 주소

      요즘 연예인 비방이나 이유없는 악플들이 많은데 실명제를 하면 자신의 신원이 밝혀지니까 그런 일이 줄어들지 않을까요 ? 아무래도 사람들은 인터넷상에서 자신의 실명을 말하기 꺼리니까요.

    • 하민혁 2009/01/01 22:45  편집/삭제  댓글 주소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연예인 비방이나 악플 등은 모두 포털 등에서 일어나는 걸로 아는데요 포털은 이미 실명제로 운영되고 있지 않는지요? 그런 점에서만 봐도 악플 등의 문제는 실명제냐 아니냐의 문제는 아니라고 봅니다만

« Prev : 1 : ... 410 : 411 : 412 : 413 : 414 : 415 : 416 : 417 : 418 : ... 761 : Next »